용산구, 평생학습 언택트교육 개발·확대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21 19:06: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모든 수업 원격 진행
구민강사 양성등 참가자 모집
▲ 평생교육프로그램 홍보 포스터. (사진제공=용산구청)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면서 구민 학습권 보장을 위해 오는 2월부터 비대면 평생학습 교육 프로그램 운영에 나선다.


구는 지속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든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원격(온라인) 수업으로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또한 언택트 교육 프로그램을 확대, 개발하고 교육 환경 변화에 선진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용산구평생학습관 구민아카데미에서는 ▲언택트 구민강사 양성과정 ▲집에서 떠나는 겨울방학 청소년 역사탐방 프로그램을 연다.

언택트 구민강사 양성과정은 지역 인재를 발굴하고 평생교육 전문 인력 양성을 목표로 교육 수료생에게는 관련 기관과 연계, 평생교육 강사로 활동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교육 대상은 강사 활동을 희망하는 구민 30여명으로 교육은 오는 2월16일부터 3월11일(매주 화, 목요일)까지 8회차에 걸쳐 진행된다.

전문 강사를 섭외, ‘코로나19 이후 교육의 변화와 미래’, ‘비대면 교육 콘텐츠 개발’, ‘온라인 비대면 강의 및 실습’ 등을 주제로 강의를 구성했다.

이와 함께 집에서 떠나는 겨울방학 청소년 역사탐방 프로그램은 최근 조명되고 있는 역사 교육의 중요성에 발맞춰 마련됐다.

학교 교육 공백기인 방학기간을 활용, 오는 2월16일부터 25일(매주 화, 목요일)까지 4회차에 걸쳐 진행된다.

교육 대상은 초등학교 4~6학년(학부모 포함)이며 20팀을 모집한다.

‘용산에서 만나는 독립운동가 이봉창’, ‘백범이 꿈꾸는 나라’ 등을 주제로 진행되며, 역사 체험키트·활동지를 활용, 자기주도 학습을 유도할 예정이다.

아울러 온라인 교육 강좌는 비공개로 진행되는데 교육 신청, 강의 수강 방법 등 상세 내용은 구 교육종합포털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접수기간은 오는 25일부터 2월8일까지며, 수강료는 강좌별로 상이하다.

이외에도 구는 재능 있는 구민이 강사로 나서 서로 가르치고 서로 배우는 프로그램 '서로서로학교'를 열어 가르침과 배움의 경계를 넘고자 한다.

구민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강좌별 10명 내외를 모집한다.

교육은 각기 전문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구민이 강사로 나서 오는 2월15일부터 3월26일까지(강좌별 상이) 요리, 경제, 스피치, 동화 구연 등 전 연령을 아우르는 다양한 무료강의로 진행된다.

성장현 구청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구민들이 배우고자 하는 욕구를 해결하고자 비대면 교육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구민 대상 평생학습 영역을 넓혀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