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21일 ‘미래의 이중섭 어린이 미술대회’ 개최

여영준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9 15:58: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오는 21일 중랑캠핑숲 잔디광장에서 ‘2019 미래의 이중섭 어린이 미술대회’를 개최한다.

'미래의 이중섭 어린이 미술대회’는 망우리공원에 잠들어 있는 한국 근대사의 대표 화가 이중섭을 기념하기 위해 2017년 처음 시작했다.

대회 그리기 주제는 구 대표 문화자산인 망우리공원, 옹기테마공원, 용마폭포공원으로 선정했다.

대회 참가 어린이가 그리기 주제를 미리 탐구해 중랑의 문화를 알아가는 시간을 보내게 된다.

전국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치러지는 이번 대회는 유치부(5~7세), 초등 저학년부, 초등 고학년부로 나눠 진행된다.

출품한 작품은 부문별 심사를 거쳐 수상작을 선정하고 순위에 따라 서울시장상, 중랑구청장상, 국회의원상, 중랑구의회의장상, 동부교육지원청장상을 수여하며 시상식은 오는 10월25일로 예정돼 있다.

행사 당일에는 미술대회와 함께 마술쇼, 버블쇼 등 공연, 오케스트라 연주, 퀴즈대회가 진행된다.

류경기 구청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어린이들에게 우리나라 근현대사의 보고(寶庫)인 망우리공원을 비롯하여 옹기테마공원, 용마폭포공원을 알리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행사를 통해 중랑의 문화를 알리는 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