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레이시아 볼링팀 및 야구팀, 강진에서 하계 전지훈련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6 15:12:3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강진군 스포츠마케팅 지역경제 한 몫...국내 선수들과 강진서 합동 전지훈련

전남 강진군 베이스볼파크 야구장에서 하계 전지훈련 중인 선수들 모습=사진, 강진군 제공

[강진=정찬남 기자] 전남 강진군이 스포츠마케팅의 활성화를 위해 2019년 외국선수들의 하계 전지훈련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다.

    

군은 경희대학교 야구부 선수, 말레이시아 페낭 볼링선수 및 야구선수 100여 명이 오는 20일부터 23일까지 관내 볼링장과 베이스볼파크에서 전지훈련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전지훈련은 국제교류의 일환으로 추진되며 경희대학교 야구부 선수들은 베이스볼파크에서 말레이시아 페낭 야구선수들과 친선경기 및 합동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강진은 위생적인 숙박시설과 남도의 손맛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맛집이 있다. 또 영랑생가와 사의재, 보은산 산책로와 가우도 등 풍부한 볼거리도 갖추고 있어 만족도 높은 전지훈련지로 손꼽히고 있다.

 

 

특히 군은 종목별 경기장(훈련시설) 사용료 면제와 국민체육센터 이용료 감면 등 국내·외 동·하계 전지훈련 유치 활성화를 위한 적극적인 인센티브 준비 하고 있다.

 

임성수 스포츠산업단장은“전지훈련팀 유치와 종목별 대회의 개최로 스포츠마케팅의 시너지 효과가 발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스포츠 마케팅의 적극 추진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