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서울시 최초 구청장 업무지원 위한 'IT비서관' 도입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4 15:27:0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오는 2020년 구민위한 IT 서비스도 계획 중
▲유동균 구청장(왼쪽)이 구청장 업무 지원시스템 'IT비서관'을 이용하고 있다.(사진제공=마포구청)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서울 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서울시 최초로 구청장 업무 지원을 위한 'IT비서관' 시스템을 자체 개발해 최근 본격 운영에 나섰다고 14일 밝혔다.

 

IT비서관이란 구정과 관련한 각종 정보를 실시간 디지털 화면으로 제공함으로써 구청장의 선제적 의사결정과 주요 정책사항의 점검을 지원하기 위한 스마트 행정지원 시스템이다.

 

IT비서관이 제공하는 내용은 ▲구민 정책소통플랫폼인 '마포1번가' 제안현황 ▲매니페스토(Manifesto) 추진현황 ▲지도서비스가 연계된 일일상황보고(사건사고·주요동향·재난정보 등) ▲정책 관련 뉴스 ▲조직현황 및 주요 일정 등이다.

 

이에따라 구청장이 공약 추진상황이나 주민제안 아이디어, 각종 사건.사고 현황 등이 궁금할 경우 해당 자료를 비서실에 요구하지 않고도 이를 직접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구는 구청장이 이용하는 IT비서관과 별도로 오는 2020년에는 구민을 위한 IT서비스도 계획 중이다. 

 

구민들이 많이 이동하는 청사 1층 로비 등에 구정 참여가 가능한 '디지털 구민구청장실' 서비스를 마련해 제공할 방침이다.

 

유동균 구청장은 “IT비서관, 디지털 구민구청장실 등을 통해 주요 현안과 데이터를 직접 모니터링하고, 연차별 주요사업의 추진현황을 점검하는 등의 구민욕구를 구정에 최대한 반영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