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 접종 실시

민장홍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6 15:26: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민장홍 기자] 경기 안산시(시장 윤화섭) 상록수·단원보건소는 계절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을 위해 어린이와 임신부, 어르신 등을 대상으로 내년 4월까지 무료 접종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대상자는 생후 6개월~만 12세 어린이와 임신부, 만 65세 이상 어르신, 50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및 13세 이상 장애 정도가 심한 장애인 등이며, 지정 의료기관 또는 보건소 등에서 접종을 받을 수 있다.

2007년 1월1일에서 2019년 8월31일 사이 출생한 어린이 가운데 총 2회 이상 인플루엔자 접종을 했거나, 만 9~12세 어린이는 1회 접종대상자로 분류돼 다음달 15일부터 내년 4월30일까지 지정된 의료기관에서 받으면 된다.

올해 8월31일 이후 출생 또는 만 8세 이하 어린이 가운데 인플루엔자를 처음 접종하거나 이전 접종 기간에 1회만 받았으면 2회 접종대상자로 분류됐으며, 이달 17일부터 내년 4월30일까지 가능하다.

임신부는 임신주수와 관계없이 내년 4월30일까지 지정 의료기관에서 받을 수 있으며, 만 75세 이상 어르신과 만 65~75세 미만 어르신은 오는 11월22일까지 가능하다.

만 64세 미만 기초생활수급자 및 장애 정도가 심한 장애인은 다음달 22일부터 오는 11월22일까지 안산시 지정 의료기관에서, 만 65세 미만 만성질환자는 다음달 22일부터 백신이 소진될 때까지 관내 보건소에서 접종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연령별로 접종받을 수 있는 날짜와 의료기관이 다를 수 있으니 사전에 단원보건소 또는 상록수보건소에 문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