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ON마을 사업 선보여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20 15:30: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미디어 채널로 마을공동체 '소통 ON'
사업 사전상담·컨설팅등 지원
스튜디오·미디어키트 제공도
▲ 온마을 스튜디오 전경.(사진제공=동작구청)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서울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주민과 마을 공동체의 미디어 소통 활성화 지원을 위한 '온[ON]마을 사업'을 연중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구에 따르면 이번 프로그램은 코로나19로 인한 단절로 마을공동체 간 교류가 어려워져 온라인과 미디어를 활용한 원활한 의사 소통을 통해 공동체의 따뜻한 정을 나누고 함께 발전하고자 하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마을공동체 공모사업 중 미디어 분야를 신설해 마을공동체와 주민의 미디어 활용 참여 기회를 제공하며, 비대면 플랫폼과 미디어 사전 교육을 받은 마을지원활동가를 통해 마을공동체 공모사업에 대한 사전 상담과 사업제안서 작성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마을 강사의 온라인 강의 제작 지원을 위한 ‘온라인 마을강사 양성과정’, 마을자치센터 대상 미디어장비 활용방법 등 누구나 쉽게 배우는 미디어 과정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온[ON] 마을 스튜디오와 미디어 키트박스(카메라, 삼각대, 링조명, 사각조명, 마이크가 포함된 촬영기기) 대여를 실시해 주민의 미디어 접근성을 크게 향상 시킬 계획이다.

대관과 대여는 행정안전부 공유누리포털이나, 인터넷 카페, 방문(상도커뮤티니복합문화센터, 동작구 상도로 30길 40) 또는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 단, 촬영 영상물을 동작구마을자치센터 제공 및 홍보영상 활용에 사전 동의한 주민·공동체에 한해 대관(대여) 한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자치행정과로 문의하면 된다.

최환봉 자치행정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마을공동체 간 대면 소통의 어려움을 유튜브 등 다양한 미디어 채널을 통해 해소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마을공동체 성장과 지원체계 구축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