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AI 대표도시 도약위해 민주당 지원 절실”...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더불어민주당 시도지사 간담회에서 국비확보 지원 건의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2 15:32: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수영대회 협조에 감사, 레거시사업으로 한국수영진흥센터 건립 요청...광주형일자리 자동차공장 합작법인 설립절차 완료, 균특법 개정 건의...광주 인공지능 대표도시로 도약 가능하게 GB해제, 특구지정 요구...이 시장“4차 산업혁명 시대, 광주가 선도할 것”강한 자신감 내비쳐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본관 더불어민주당 당대표실에서 이해찬 당대표에게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성공개최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은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광주=정찬남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시도지사 간담회에 참석해 지역현안을 설명하고 지역발전의 동력이 될 내년도 국비확보 지원을 강력히 요청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인영 원대대표, 조정식 정책위의장 등 주요 당직자와 이용섭 광주시장 등 더불어민주당 소속 14개 시도지사가 참석했다.

 

이 시장은“2019세계수영대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아낌없이 지원해준 이해찬 대표를 비롯한 당 관계자와 시도지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면서“대한민국이 세계적인 수영국가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수영대회 레거시사업(유산사업)으로 광주에 한국수영진흥센터가 설립될 수 있도록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어“지난 20일 합작법인 출범식을 가진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설립도 중앙정부와 여당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모든 절차를 마무리하고 이달 중 법인설립을 앞두고 있다”며“광주형 일자리 사업이 새로운 일자리 모델로 정착되고 확산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 근거를 담은 국가균형발전특별법이 개정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일본의 보복성 수출규제 조치로 경제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오히려 4차 산업혁명을 통해 우리가 일본을 제치고 진정한 첨단기술 선진국으로 도약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고 강조하고 “인공지능 중심 집적단지 조성을 위한 개발제한구역(GB) 해제, 규제자유특구 지정, 인프라 구축을 위한 국비 지원 등이 신속하게 이뤄진다면 광주가 대한민국 인공지능 대표도시로 도약할 것이다”고 강한 자신감을 나타냈다.

 

끝으로 이 시장은“내년이 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이하는 기념비적인 해”라면서“아직도 5·18 역사를 왜곡하고 망언을 일삼는 부끄러운 모습이 자행되고 있어 안타깝다”며“5·18의 가치와 정신을 제대로 기념할 수 있도록 5·18민주화운동 세계화 사업에 범정부적 지원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에 이해찬 당대표는“요청한 지역 현안들을 잘 정리해서 예산에 반영하겠다”고 화답해 역대 최대 규모 국비확보와 현안해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이 시장은 이날 간담회가 끝난 후 이해찬 대표에게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성공 개최를 위해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은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감사의 뜻을 담아 감사패를 전달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