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노후 자전거도로 1.1km 정비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6-03 17:17: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정비 공사가 완료된 경수대로 자전거도로. (사진제공=안양시청)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경기 안양시가 지역내 노후 자전거도로 1.1km 구간에 대한 정비 공사를 모두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정비 공사는 흥안대로 민백사거리~꿈마을건영아파트 0.5km와 두산벤처다임 주변 0.3km, 경수대로 임곡교~안양LPG충전소 0.3km 등 3개 구간에서 진행됐다.

시는 안전성과 미관, 편의성을 동시에 고려, 이 일대의 보도를 새롭게 포장했다.

특히 보행자겸용인 흥안대로 구간은 기존의 보도 내측에 설치된 자전거 도로를 차도 쪽으로 재배치해 보행로를 확보하고 자전거이용자의 안전을 기했다.

이와 함께 경수대로는 보도블록을 재포장하며 자전거와 보행자겸용도로로 설계했다.

한편, 시의 자전거도로는 보행자겸용과 합쳐 총연장 157.34km에 달한다.

최대호 시장은 "낡은 자전거도로를 지속적으로 정비해 자전거를 제2의 교통수단으로 활용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