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의회, 여성친화 예방보건사업 업무협약 체결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12-10 15:52: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10일 예방보건사업 업무협약식
[안성=오왕석 기자] 신원주 안성시의회 의장이 10일 시청 상황실에서 최문환(시장권한대행) 부시장, 황진택 안성시의회 의원등과 함께 여성친화 예방보건사업 업무협약식에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안성시와 보건소는 앞으로 안성 시민 유방암 무료 검사 후원 및 조기 발견의 중요함을 인지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장려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위암·간암·유방암·자궁경부암·대장암 등 5대 암으로 진료받은 환자가 2014년 555,105명에서 2018년 666,029명으로 20% 증가했다.

 

그중 특히, 유방암(40.5%)이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인 암으로 나타났다.

 

유방암 조기 발견은 완치율 및 유방 보존 수술의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 암을 늦게 발견하게 되면 종양 사이즈가 커짐으로써 치료의 선택과 비용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신원주 안성시의회 의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서 안성시민이 원하는 건강 정보를 보다 쉽게 제공할 수 있는 의미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안성 시민의 건강에 대한 중요성을 일깨우고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왕석 기자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