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23일 공예홍보관 '공간' 개관식 개최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0 15:41: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오는 23일 오후 3시 용산공예홍보관 ‘공간‘(한강대로23길 55 아이파크몰 동관 3층) 개관식을 개최한다.

이날 행사는 성장현 구청장과 HDC아이파크몰 임원, 지역 주민 등 100여명이 자리한 가운데 식전 공연 '전통 한복 패션쇼 및 퓨전전통소리'를 시작으로 개회 및 국민의례, 내빈소개, 추진 경과보고, 유공자 표창 수여, 기념사 및 축사, 테이프커팅 순으로 1시간 동안 진행된다.

구에 따르면 홍보관은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한국 전통공예문화를 널리 알리고, 공예품을 쉽게 접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용산역 아이파크몰 동관 3층 디지털전문점과 신라면세점 사이 보행통로에 44m² 규모로 조성됐다.

앞서 홍보관 건립은 지난 2월 구청-HDC아이파크몰 간 '공공기여시설 공간 활용 협약'을 체결하면서 시작됐다.

지난 3월부터 설계, 내부 인테리어 공사를 시작, 지난 7월 공사를 마무리하고 8월 전통공예 홍보를 위한 준비를 마쳤다.

홍보관에는 키오스크, 디지털 광고판을 설치해 명장들이 전통공예품을 제작하는 과정과 문화·역사 등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우수 공예품을 전시한다. 또한 전담매니저를 채용해 공예품 판매에도 나선다.

홍보관은 주 7일, 휴관일 없이 운영되며,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8시30분(주말은 오후 9시)까지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성 구청장은 "HDC아이파크몰과 협력해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는 용산역에 전통공예 홍보관을 만들었다"며 "용산공예관과 함께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우수한 대한민국 공예문화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