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광복절 ‘평화·통일 보드게임’ 프로 운영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8-10 15:45:4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서울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제75주년 광복절을 맞이해 통일과 나라사랑에 대한 마음을 함양할 수 있는 ‘즐겁게 하나되는 평화·통일 보드게임’(이하 보드게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자녀와 부모가 함께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북한 문화에 대한 이질감을 해소하고 통일에 대한 주민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마련됐다.

구는 오는 18일, 22일 양일간 이수역 잡스튜디오(동작대로25길 10)에서 지역내 초등학생 3~6학년 및 학부모 32명(1·2차 각 16명)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학생과 학부모가 함께 통일분야 전문강사의 지도 아래 평화·통일을 주제로 보드게임을 직접 제작·놀이하는 기회를 갖고, 통일에 대한 토론 시간을 통해 세대 간 소통과 이해를 증진한다.

선착순 접수로 진행되며, 참여를 원하는 주민은 구 홈페이지에서 신청서 양식을 내려 받아 작성 후 담당자 이메일(gagaga33@dongjak.go.kr)로 제출하면 된다.

프로그램 운영 시에는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발열 체크부터 참석자 간 최소 1m 거리두기 등 철저한 방역관리를 실시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 자치행정과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구는 오는 15일까지 ‘제75주년 광복절 나라사랑 태극기달기운동’을 함께 추진한다. ▲현충원 태극기 시범거리 운영 ▲공동주택 게시판에 태극기 게양 안내문 부착 ▲민간·공동주택대표 월례회의 등에 태극기 게양 홍보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최환봉 자치행정과장은 “이번 사업으로 주민들의 세대 간 소통을 통해 평화통일 당위성을 공유하고,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에 대해 깊이 생각해보는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