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통합사례관리 솔루션위원회 출범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9 15:43: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문가 18명 위원 위촉
분야별·상황별 해법 제시 역할

▲ 지난 14일 열린 '통합사례관리 솔루션위원회' 위원 위촉식에서 박겸수 구청장(앞줄 가운데)과 위원들의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강북구청)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강북구(구청장 박겸수)가 최근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자문기구인 ‘통합사례관리 솔루션위원회’를 출범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선다.

최근 복합적 위기상황에 놓인 가정이 증가함에 따라 사례관리에 더욱 더 전문적인 접근과 해결방안이 요구되고 있다.

이에 구는 지난 14일 복지, 보건·의료, 법률, 아동·청소년, 노인 등의 분야에서 활동하는 교수, 의사, 변호사, 복지분야 기관장 등 전문가 18명을 통합사례관리 솔루션위원회 위원으로 위촉했다고 19일 밝혔다.

위촉된 위원들은 앞으로 해당 위기사례에 대해 다각적으로 논의하고 분야별·상황별 해법을 제시하는 역할을 맡는다.

구는 이번 위원회 출범으로 인해 해결하기 어려운 사례에 대한 효과적인 해결책을 제시할 수 있어 주민의 복지체감도가 향상되고 구 통합사례관리사업의 효율성·효과성이 증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겸수 구청장은 "통합사례관리 솔루션위원회를 통해 위기가정에 적합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를 좁히는 데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