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대도산업건설서 이웃돕기 성금 1170만원 기탁

오왕석 기자 / 기사승인 : 2019-11-20 17:03:1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대도산업건설 이웃돕기 성금 기탁
[용인=오왕석 기자] 용인시는 20일 이재복 대도산업건설 대표와 직원들이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이종수 제1부시장에게 1170만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 성금은 대도산업건설 직원들이 생계가 어려운 주민들이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도록 돕고 싶다며 십시일반 마련한 것이다.

 

이 대표는 “지난 10월 화성시에서 기흥구 신갈동으로 사옥을 이전하면서 지역 주민과 함께 하려는 취지로 성금을 전했으며 앞으로도 꾸준히 이웃사랑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이 성금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어려운 주민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이 부시장은 “대도산업건설이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 나눔을 실천해줘 감사하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들에게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여 모두가 더불어 살아가는 복지도시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