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천호 인천시 강화군수에 듣는 '주민생활 밀접행정'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4-26 15:46: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영농철 일손돕기 인력 확보·공급 만전"
▲ 유천호 군수가 주민 생활과 밀접한 행정 추진에 대한 세부 계획을 설명하고 있다.(사진제공=강화군청)

[인천=문찬식 기자]인천 강화군이 주민 생활과 밀접한 행정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유천호 군수에게 영농철 일손 지원 및 남산마을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 등 행정 추진에 대한 세부 계획을 들어봤다.

■ ‘최고 품질 강화섬 쌀’ 적기 못자리 지도에 나선다고 했는데.

5월5일까지를 적기 못자리 설치 기간으로 정하고 기간 내 못자리를 설치할 수 있도록 현장 지도 중이다. 육묘는 ha당 300상자, 파종 량은 상자 당 120~150g로 적정 모수를 확보하도록 지도하고 있다.

특히 벼 종자를 30℃의 물에 48시간 소독하거나 볍씨온탕소독기를 이용해 60℃의 물에 10분간 소독한 후 냉수 처리한 다음 싹을 틔워 파종해야 벼 키다리 병 방제에 효과적이어서 이를 적극 권장하고 있다.

■ 영농 철 일손이 부족한 농민들의 근심을 덜어주기 위한 방안은.

코로나19로 외국인 노동자들의 입국이 막히고 외부 일손 돕기 등 손길이 끊기면서 인력을 구하기가 더욱 어려워졌다는 소식에 해병대에 지원을 요청, 부대임무에 지장이 없는 범위에서 병력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농가는 지원 요청일 기준 1주일 전까지 관할 읍·면사무소에 지원을 신청하면 되고 우선지원 농가는 노약자·고령자·부녀자로만 구성된 농가, 기초생활수급 농가 등이며 장병 용 마스크 4000장을 지원했다.

■ 주민공모 남산마을 도시재생사업은 어떤 방향으로 추진되는지.

남산마을 주민공모사업은 주민들이 역량을 발휘, 주민이 스스로 할 수 있는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을 제안, 선정된 사업은 강화군에서 보조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주민역량강화와 도시재생사업을 활성화할 것이다.

또 도시재생활성화는 무엇보다 주민들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판단, 다양한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공동체를 강화하고 지역 자원을 활용한 마을사업과 일자리창출로 연계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아낌없이 지원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