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쯔쯔가무시증 예방수칙 준수 당부

강승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3 15:51: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마땅한 예방백신 없어… 긴팔·긴바지 착용, 기피제 사용 등 준수해야

[광양=강승호 기자] 광양시보건소는 쯔쯔가무시증이 집중 발생하는 가을철이 도래함에 따라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쯔쯔가무시증은 우리나라에서 발생하는 진드기 매개감염병 중 가장 많이 발생하는 감염병으로 쯔쯔가무시균에 감염된 털진드기 유충에 물려 발생하며, 고열과 오한, 근육통, 가피, 발진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잠복기는 1~3주이며 감염 초기에 적절한 항생제 치료로 완치가 가능하여 무엇보다 조기 발견과 조기 치료가 중요하다.


쯔쯔가무시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농작업 등 야외 활동 시 긴팔과 긴바지를 착용하는 등 피부 노출을 최소화하고, 기피제를 사용하며 귀가 즉시 샤워나 목욕을 하는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특히 고열과 두통 등 감기와 유사한 증상이나 가피가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전현란 감염병관리팀장은 “쯔쯔가무시증은 현재 마땅한 예방백신이 없기 때문에 진드기에 물리지 않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야외 활동 시 진드기매개 감염병 예방수칙을 반드시 준수해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