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 국제사이클대회 폐막··· 연천군청 사이클팀 준우승

조영환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0 15:54: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연천=조영환 기자] 경기 연천군 소속 사이클팀이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강원 양양에서 열린 ‘8.15경축 2019 양양 국제사이클대회’에서 입상해 연천군 체육의 위상을 과시했다.

20일 군에 따르면 양양벨로드롬에 4개 부 58개 팀 280명의 선수가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연천군 직장운동경기부 사이클선수단이 여자일반부 종합준우승을 차지했다.

경륜과 스프린트에서 각각 금메달을 목에 건 이혜진 선수를 필두로 황예은 선수 스크래치 금메달, 템포레이스 은메달을 비롯해 김효원 선수 동메달 2개, 전미연 선수 동메달 1개, 단체경기(단체추발4㎞) 은메달을 따내며 종합준우승을 견인했다.

군 관계자는 “연천군은 경기도 유일의 일반부 여자사이클팀을 갖고 있다. 다른 시군에 비해 예산이나 선수 자원이 넉넉하지 못한 사정에도 감독, 선수들이 최선의 노력으로 훈련에 임해왔으며 오늘 그 땀방울이 이런 쾌거를 만들어냈다. 앞으로도 기량 강화에 힘쓰도록 지원해 더 좋은 성적을 일구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