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 선물로 제격인 휴대용 소형 미니 공기청정기 드라세 CP-100 출시

고수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12-15 09:00: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2019년 기해년이 어느덧 막바지로 치닫고 있다. 연말 시즌을 맞아 송년회 및 연말 선물 문의가 급증하기 마련. 특히 어떠한 종류의 연말 선물을 선택해야 하는지 몰라 고민에 빠지는 사례가 많다.

한 해 동안 지인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현하고 싶다면 미니 공기청정기를 선택하는 것은 어떨까? 오염 물질을 걸러내고 깨끗하게 정화한다는 차원에서 공기청정기가 갖는 연말 선물 이미지는 각별하다고 볼 수 있다. 실제로 최근 출시한 써티나인의 미니 공기청정기 '드라세 휴대용 미니 공기청정기 CP-100'이 연말 선물로 주목을 받고 있다.

드라세 휴대용 미니 공기청정기 CP-100은 뛰어난 공기 정화 능력과 휴대성을 모두 갖춰 휴대용, 차량용, 탁상용 등으로 제격이라는 평가다. 특히 프리필터, 집진필터를 탑재한 제품으로 기존 소형 공기청정기 한계를 뛰어넘는 18㎥/h의 청정 공기 공급률(CADR)을 자랑한다.

이 제품은 무선 공기청정기 역할도 수행한다. USB 충전식의 무선 공기청정기 제품으로 내장형 배터리를 탑재하여 3시간 30분 충전 시 최대 8시간까지 사용 가능하다. 여기에 원터치 간편 조작 기능으로 5가지 조절 모드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미니’라는 명칭답게 탁월한 편의성도 돋보인다. 생수 500ml 한 병 무게보다 가벼운 450g의 중량을 지녀 휴대하기 편하다.

기기 내에 먼지센서가 내장되어 초미세먼지를 실시간으로 감지, 디스플레이에 표기하는 것도 메리트다. 덕분에 실시간으로 공기가 정화되는 것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기기 전원을 끌 때 아이콘 및 아이콘 잔상이 보이지 않는 고급스러운 메탈 느낌의 히든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전원이 켜지면 오염도 수치 및 배터리 잔량, 풍속 정보 등이 표기된다.

드라세 관계자는 "소음 부분에 대한 고객 만족도가 높은데, 30dB의 저소음 설계로 잠을 잘 때나 정숙해야 하는 장소에서 무리 없이 사용 가능하다."며 "공부방, 놀이방, 사무실, 작업실, 유모차, 차량 내부, 캠핑 시 텐트 안 등 다양한 사용처를 자랑해 연말 선물로 안성맞춤인 아이템"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