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 "겨울철 전열 기구 화재 위험"··· 사용 시 주의 당부

이대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3 16:01:1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소방청이 겨울철이 다가오면서 전기장판 등 전열 기구의 화재 위험에 대해 당부하고 나섰다.

소방청 집계에 따르면 최근 2년(2017∼2018년)간 전기장판 등 전열 기구로 발생한 화재는 모두 570건이다. 이로 인한 사망자는 8명, 부상자는 60명이다.

전열 기구 화재 건수를 월별로 보면 12월 105건, 1월 104건, 11월 66건, 10월 50건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11월부터 다음 해 1월까지 겨울철 석 달 동안 전열 기구 화재의 48.2%가 발생했다.

13일 소방청은 여름내 따로 보관해뒀던 전기장판을 다시 꺼내 사용하기 전에 열선이 끊어지는 등 손상된 부분이 없는지 반드시 확인한 뒤에 전원을 연결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 전기장판 위에 이불을 여러 겹 덮어놓은 채 사용하지 않도록 해야하며, 라텍스 침구는 열 흡수율이 높고 축적된 열이 잘 빠져나가지 않아 화재 위험이 크므로 전기장판과 같이 사용해서는 안 된다.

또한 외출할 때는 전열 기구 전원을 반드시 차단하고 구입 시에는 인증제품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고 소방청은 강조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