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옥 강진군수, 한봉 사육 현장 방문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4-07 16:16: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한봉 산업 장기적 발전 위해 현장의 목소리 청취
이승옥 강진군수가 7일 강진군 대구면 용문마을에 위치한 강진 한봉협회 김광수 회장의 한봉(토종벌) 사육장을 방문, 꿀통을 살피고 있다. / 강진군 제공

[강진=정찬남 기자] 이승옥 강진군수가 7일 강진군 대구면 용문마을에 위치한 강진 한봉협회 김광수 회장의 한봉(토종벌) 사육장을 방문했다. 

 

이 날의 방문은 관내 한봉 농가들이 겪는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군정에 적극 반영하고자 추진됐으며 한봉 산업의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김광수 회장은수년 전 낭충봉아부패병이 발생해 전국적으로 한봉 사육 기반이 무너져 어려움이 크다. 강진군이 한봉 종봉 입식 지원을 통해 한봉 산업 육성 기반을 마련해 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이 밖에도 군유림에 계절별 개화시기에 맞는 수종을 식재해 벌꿀 생산량 확대에 도움을 줄 것을 건의했다.

 

이승옥 군수는벌들이 감소하면 화분 매개자가 필요한 다양한 야생식물이나 농작물의 번식에도 악영향을 미친다강진군 한봉 산업의 발전을 도모하는 한편, 장기적으로 활용 가능한 환경 자원을 조성하기 위해 다각적 방법을 강구해 나가겠다. 밀원 수 조성 및 지원 사업 추진으로 강진 한봉 농가가 안정적인 소득을 올릴 수 있는 기반을 다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올해 1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한봉 기자재 및 한봉 입식 지원을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강진군 대구면 용문항동마을을 한봉 단지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