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해공노인복지관, 복지부 작년 사회서비스 품질평가서 'A등급' 획득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25 17:08: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이용자 만족도 96% 달해
돌봄종사자 만족도 98.2%

▲ 지난해 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에서 열린 '어버이날 기념행사'에 참석한 이정훈 구청장이 노인들의 은혜에 고마움을 표하고 있다. (사진제공=강동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 해공노인복지관이 보건복지부에서 시행한 ‘2019년 사회서비스 품질평가’에서 총 93.6점을 받아 A등급인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보건복지부가 전국 546개 기관을 대상으로 ▲기관운영 ▲제공인력 관리 ▲서비스 제공 및 평가 ▲서비스 성과 ▲현장평가단 등 노인돌봄종합서비스 전반에 대해 진행됐다.

노인돌봄종합서비스는 노인돌봄 종사자가 직접 방문해 건강 점검, 안부 확인, 외출 동행, 가사지원 서비스 등 이용자에게 필요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해공노인복지관의 돌봄서비스를 이용하는 노인을 대상으로 만족도조사를 실시한 결과 96% 이상의 높은 만족도를 보였으며, 노인돌봄 종사자 역시 98.2%의 서비스 제공 만족도를 보였다.

이상엽 해공노인복지관장은 “서비스 대상자인 노인을 먼저 생각하고 이를 반영해 적합한 서비스를 제공한 노력이 좋은 결실을 맺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정훈 구청장은 “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이 기존의 서비스에서 멈추지 않고 노인들을 위한 다양하고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구가 함께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1년 7월에 개관한 강동구립 해공노인복지관은 노인들에게 한문교실·건강체조·한글서예·민요교실 등 평생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으며, 몸이 불편한 노인을 보호하기 위한 ‘데이케어센터’ 시설을 갖춘 복합 문화공간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