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관악청년 소망마켓 오는 8일 개최

황혜빈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8 17:05: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청년 수공예활동가 15팀 참여
의류·잡화·중고물품등 판매

 

[시민일보 = 황혜빈 기자] 서울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오는 28일 토요일 오후 7시 관악청년문화공간 ‘신림동쓰리룸’(신림로 91, 3층)에서 ‘관악청년 소망마켓’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관악청년 소망마켓은 청년 수공예 활동가들의 상품을 구민에게 소개하고, 청년들이 한자리에 모여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이날 지역내 청년활동가 15팀이 참여해 직접 만든 수공예품을 비롯해 의류·잡화, 생활용품, 평소 쓰지 않는 중고물품 등을 판매할 예정이다.

구는 이번 행사를 통해 판매자들에게 무료 공간과 편의시설 등을 제공해 청년 활동가들이 부담 없이 판매의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 청년활동가들의 커뮤니티 활성화에도 도움을 줄 계획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 홈페이지의 분야별정보 메뉴에서 청년소식란을 참고하거나, 청년정책과 청년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박준희 구청장은 “이번 관악청년 소망마켓을 통해 청년 중심의 마켓 문화가 활성화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청년문화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