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화폐' 가맹점 2년만에 1만호 돌파

송윤근 기자 / yg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23 16:42: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총 누적 발행액 1800억 달해
수수료 2% 배달앱 오픈 추진
[시흥=송윤근 기자] 경기 시흥시 지역화폐인 시흥화폐 시루의 가맹점이 도입 2년 만에 1만호를 톨파했다.

시는 지역내 전업종에 걸쳐 지역화폐 사용에 불편함이 없는 규모라고 밝혔다.

시흥화폐 시루 가맹점 1만호를 기록한 배곧동 소재 농구·인라인 스포츠교육센터 '피포유스포츠'의 이성제 대표는 “체육회 봉사활동 등을 통해 시루를 잘 알고 있었으며 소비자들이 시루를 통해 지역경제를 살리고 가계살림에도 보탬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지역내 소비의 역외유출 방지와 지역 선순환경제 강화를 목적으로 2018년 9월 도입한 시흥화폐 시루는 주로 골목상권 위주의 가맹점 등록 방침을 지켜왔다.

그 예로 주유소, 대기업 프랜차이즈, 외국계 글로벌 업체 등 지역화폐의 소비가 쏠릴 것으로 예상되는 곳은 등록할 수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역화폐의 취지를 알리는 지속적인 홍보와 전국 최초 모바일 지역화폐 도입 등 사용자 편의성을 높이는 데 역량을 집중한 결과 도입 2년 만에 누적 발행액 1800억원, 가맹점수 1만개를 돌파하는 성과를 냈다.

시는 향후 지역 소상공인 경비절감을 위해 모바일시루로 결제가 가능한 수수료 2% 이하 제휴 배달앱과 모바일시루 연계 건강걷기 앱(가칭 만보시루)을 오픈하는 등 시민들이 보다 확장된 모바일시루 생활을 영위할 있도록 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