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지역내 6개 대학교와 관·학 협력 MOU 체결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18 16:20: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청년 일자리 창출 박차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가 18일 '도전숙' 12호점에서 지역내 6개 대학교(고려대, 국민대, 동덕여대, 서경대, 성신여대, 한성대)와 관·학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구에서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지역경제 악화, 청년실업률 상승이라는 최악의 상황을 타개하고 침체된 지역 분위기를 반등시키고자 한다.

구는 자치구 중 최다 대학 소재지로, 우수한 인적자원이 풍부해 발전 가능성이 매우 높은 곳으로 꼽힌다.

또한 최근 홍릉지역이 '강소연구개발특구'로 지정되면서, 이번 관·학 협력 MOU 체결로 지역의 신성장 산업 발전과 관련 분야 일자리 창출을 동시에  추진할 수 있게 됐다.

그 첫 번째 사업으로 대학 창업지원단과 연계해 1인 창조기업인에게 제공되던 도전숙의 올해 하반기 공급물량을 창업 준비 대학(원)생까지에게까지 확대 개방함으로써 주거비 부담을 줄여 창업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주거공간과 사무공간을 동시에 제공하기로 했다.

이승로 구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정부의 한국판 뉴딜정책에 발맞춰 지역내 6개 대학교의 우수한 인력과 성북구의 인프라가 함께 긍정적인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나아가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를 통하여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구에서 진행하고 있는 도전숙은 1인 창조기업인에게 사무실·숙소를 한 번에 해결해주는 직주혼합형 임대주택으로, 서울지방중소벤처기업청·SH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014년 1호점 공급을 시작으로 현재 11호까지 공급됐으며, 향후 오는 2021년 상반기까지 총 15호, 203실까지 공급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