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 아동·청소년 치료 지원

조영환 기자 / cho2@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4-06 16:22: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파주=조영환 기자] 경기 파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아동청소년의 건강한 성장 발달을 지원하기 위해 아동청소년 정신건강의학과 치료비지원 사업(이하 치료비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치료비지원 사업 대상은 주민등록상 파주시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하 아동·청소년으로 심층사정평가 결과 고위험군이거나 정신의료기관 치료 중인 자다. 확진을 위한 진단 검사비용과 정신의료기관 외래 치료비용(약제비 포함) 등 예산범위에서 인당 4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아동·청소년기에 나타나는 정신건강문제는 발달적으로 경험하게 되는 특성의 일부로 취급되면서 '청소년기를 벗어나게 되면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 때문에 전문적 개입이 이뤄지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

이에 파주시는 아동·청소년의 치료 접근성을 높이고 조기치료를 통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치료비 지원 사업, 사례관리, 학교집단 프로그램, 보호자 및 교사를 위한 다양한 정신건강 서비스를 추진하고 있다.

손경락 센터장(동국대학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은 “아동·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때 가정과 사회도 건강해진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순덕 시 보건소장은 “아동·청소년들이 적절한 시기에 치료를 잘 받아 정신과적 문제가 만성화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파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봉천로 68 파주시건강증진센터)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