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지역사회건강조사 실시

최성일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3 16:27: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흡연과 음주․식생활 등 지역보건정책 수립, 맞춤형 건강정책 활용

[창원=최성일 기자]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도내 1만 8천여 명을 대상으로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를 실시한다.

 

‘지역사회건강조사’는 만 19세 이상 성인을 대상으로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작성된 ‘지역사회건강통계’는 지역에 꼭 필요한 건강정책을 수립하고, 맞춤형 보건사업 추진을 통해 건강수준을 향상시키는 데 활용된다.

 

조사는 보건소 소속 조사원이 표본추출로 선정된 조사가구를 방문해 노트북에 탑재된 전자조사표를 이용하여 조사대상자와 1:1 면접조사를 통해 진행한다.

 

올해는 흡연, 음주, 식생활 등의 건강행태와 삶의 질 등 242개 설문문항을 토대로 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며, 특히 혈압측정 조사를 올해부터 정식 도입해 지역별 고혈압 유병률 등 혈압 관련 지표들을 산출한다.

 

올해 조사결과는 내년 3월 질병관리본부에서 공표할 예정이다.

 

경상남도 관계자는 “조사된 모든 내용은 지역보건의료계획과 각종 건강통계 근거자료로 활용된다. 통계법에 따라 철저히 비밀이 보장되므로 조사원이 방문했을 때 지역주민들께서는 조사에 적극 참여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