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아름다운 기억’ 쉼터 찐이야!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7-07 16:40: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치매 어르신 대상 인지재활 프로그램 운영 중 [함양=이영수 기자]
 

“세상 어디가 우리 같은 노인들에게 이리 잘 해 주노! 춤도 추고 꽃도 심고 공부도 가르쳐주고 여기가 천국이라”

80평생 아름다웠던 기억들을 강물이 흐르듯 흘러 보내고 있는 경증 치매 대상자 봉숭아꽃 아가씨(82)는 결석하면 안 된다고 하루도 빠지지 않고 함양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의 쉼터에 출석하고 있다.

함양군보건소에서 운영하는 쉼터는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경증 치매 대상자에게 제공하는 인지재활 프로그램으로,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되었다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5월 18일부터 8월 7일까지 주 5회 60회기 운영을 하고 있다.

기억을 채워드리는 쉼터 프로그램은 작업치료. 음악치료, 인지강화 교실, 원예치료. 공예교실, 치매예방체조, 전통놀이 등 전문 강사들이 교육하고 있으며, 혈압· 혈당 검사 등 건강관리 향상을 위한 치매 대상자들의 맞춤형 교육 서비스를 제공한다.

쉼터 프로그램은 치매 대상자의 치매 악화 방지와 돌봄을 통해 사회적 교류와 기회를 제공하며, 가족의 부양 부담 및 스트레스 감소를 돕는데 목적이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