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의회, "KBS, 순천방송국 패쇄 계획 철회하라"

한행택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8 16:33:1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촉구성명서 발표··· 사태해결·대책 촉구
[순천=한행택 기자]전남 순천시의회가 최근 KBS가 발표한 ‘KBS 비상경영계획 2019’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사태해결을 위해 한 목소리를 냈다.

시의회는 지난 16일 오전 9시30분 순천시청 앞에서 KBS 순천방송국 폐쇄 철회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고 KBS가 특단의 대책을 강구 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성명서를 통해 시의회는 “KBS 지역방송국 구조 조정안은 지역의 다양한 철학이 담긴 목소리를 배제하고 지역의 언로를 차단하는 행태”라며 깊은 걱정과 우려를 표했다.

 

시의회는 “KBS 순천방송국은 전남 동부권에서 연간 100억 원 가량의 수신료를 받아 수십억의 흑자를 내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KBS가 경영손실이 난 것은 이 수신료가 본사의 경영 손실을 메우기 위해 지금까지 쓰여 온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이번 비상경영계획안은 사실상 KBS 순천방송국의 TV와 편성 기능을 상실하게 하고 전남 동부지역의 언로를 차단하여, 2004년 KBS 여수방송국을 폐지했던 전례처럼 지역방송국을 폐쇄하는 수순이라고 비난했다.

 

이에 시의회는 공영방송인 KBS가 ▲위기의 지역방송을 살리기 위한 지역민과의 공론의 장을 마련할 것 ▲지방방송국 폐쇄 계획을 철회할 것 ▲지역방송국의 TV 로컬 기능 확대방안을 추진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