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농가에 산림부산물 톱밥 지원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6-02 16:37: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림축산 농가 지원을 위해 공공산림가꾸기사업으로 생산한 톱밥을 저렴한 가격으로 농가에 공급한다.

공유임야에서 수집한 산물은 우드칩 등으로 가공해 공원용지, 가로수 등 공공용지에 사용해 왔으나 코로나19 민생 안정 대책 일환으로 일반 농가까지 공급을 확대하게 됐다.

오는 10월까지 기존 가격보다 50% 이상 할인된 20kg 1포당 500원에 2만6000포를 공급할 예정이다.

앞서 군은 14개 읍ㆍ면을 통해 톱밥 공급대상자 326명을 확정하고 지난 5월말부터 51농가에 4000포를 공급했고, 매월 4000여포씩을 공급할 계획이다.

공급할 톱밥은 조림예정지정리나 숲가꾸기 등 공유임야에서 산림사업 중 발생한 산물을 공공산림가꾸기 인력을 활용해 생산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군민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자체 생산한 톱밥을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하게 되었다”며 “축사용 깔개, 부숙퇴비 등으로 선호도가 높은 만큼 지속적인 공급도 검토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