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배' 올해 첫 수출길

강동균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9 16:44: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450톤 규모 물량 출하ㆍ선적

[시민일보 = 강동균 기자] ‘나주 배’가 올해 첫 수출 길에 오른다.

강인규 전남 나주시장은 최근 배원협 부덕유통센터 수출선과장에서 열린 나주배 대미 수출 선적행사에 참석해 올해 수출 계획을 점검하고 선별 작업 현장을 둘러보며 작업자들을 격려했다.

19일 나주시에 따르면 올해 초 이상 저온 피해와 여름철 기록적인 폭염을 이겨낸 이번 나주 배 품종은 과실이 크고 씹는 맛과 단맛이 일품인 ‘원황’(園黃)으로 총 450톤 규모의 물량이 출하된다.

시는 오는 2020년까지 미주 및 동남아 수출 시장을 확대하고, 중남미, 유럽, 인도네시아 등 신규시장 개척 등을 통해 올해 목표치인 나주 배 수출 물량 4200톤을 달성한다는 포부다.

시는 나주 배 수출 활성화를 위해 ▲수출 전문단지 육성 ▲수출 포장재 지원 ▲해외 판촉행사 추진 ▲수출 물류비 지원 ▲수출 차액 지원 등 다양한 사업 및 행정적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강인규 시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대한민국 명품 나주 배 수출을 위해 선별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계신 작업자 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면서 “나주 배 판로 확보를 위한 신규시장 개척과 수출확대 방안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내수가격 안정과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하겠다”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