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서울~문산 고속도로 직원 채용행사 열어 200여명 취업기회 제공

이기홍 기자 / lk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10-26 17:17: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고양시, 서울~문산 고속도로 직원채용행사 성료
고양시, 코로나19 속에서도 다양한 방식으로 안심 채용행사 이어져

[고양=이기홍 기자] 고양시는 지난 23일 화정문화광장 일자리버스에서 고속도로 순찰요원 현장면접을, 26일은 통합일자리센터에서 요금수납원과 단속요원 채용을 위한 상설면접을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안심 채용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고양시청


채용행사에는 지난 15일, 16일에 이어 23일, 26일 총 4회에 걸쳐 200여명이 참여했다.

 

시는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현장면접을 지원하고자 사전접수자에 한해 시간대별 나누어 진행했다.

지난 15일과 16일 양일간 백석동 알미공원 야외무대에서 개최한 채용행사는 11월초 개통예정인 서울~문산 고속도로의 요금수납 직원에 대한 채용으로 최대 102명이 채용될 예정이다.

이번 23일, 26일 채용행사의 최종 합격자 30여명은 서울~문산 고속도로 개통에 맞춰 11월부터

 출근 예정이다.

 

▲ 사진제공=고양시청

통합일자리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지만 다양한 장소와 방식으로 채용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구인과 구직을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하겠다.”며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희망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고양시통합일자리센터는 올해 코로나19 영향으로 집합형태의 채용행사 추진이 어려워짐에 따라 다양한 장소와 방식으로 채용행사를 운영하며 시민에게 취업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달 26일부터 2주간에 걸쳐 ‘Together! 고양시 찾아가는 장애인일자리박람회’를, 내달 16일부터 2주간은 ‘Bravo! 고양시 중장년 릴레이 채용의 날’을 추진한다.

 

구인기업 10개사가 참여해 대상에 맞추어 동행면접, 상설면접, 화상면접 등으로 채용을 지원한다.

자세한 내용은 고양시통합일자리센터  문의 또는 블로그와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