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법인 이산 건설업4대보험관리 건설업 확정정산, 전문가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라

고수현 기자 / smkh86@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12-30 17:03: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노무법인 이산 대표노무사 김명환

2019년도 12월, 하반기 근로복지공단의 고용산재 확정정산 절차가 시작되었다. 확정정산이란, 건설업 사업장에서 신고한 해당 보험연도의 확정보험료액이 정확하게 신고 되었는지를 근로복지공단에서 조사하여, 보험료 환급, 추가 납부할 보험료 징수, 그에 따른 연체금 및 가산금 등을 추가로 부과하기 위해 진행하는 제도이다.

확정정산 대상사업장으로 선정된 경우 관련 자료를 공단에 제출하여야 하는데 사업장의 자료가 공단에 제출되는 순간부터 정산업무가 시작되기 때문에 자료제출 전, 꼭 미리 건설업 전문가의 검토 및 자문을 받아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건설업 인사노무관리에 전문화되어 있는 노무법인 이산은 특히, 건설업‘확정정산’업무와 관련하여 특화되어 있는 데, 4대보험센터를 별도로 두어 건설업의 4대보험관리 및 보험료정산 업무만을 전문적으로 처리하고 있다.

이산4대보험센터 관리팀장은 확정정산대상사업장으로 선정되는 공문을 받은 경우, 공단에 자료 제출 전 추징될 예상 보험료 등이 어느 정도 산정될지 미리 가늠하고, 공단이 산정한 추징액에 대한 근거가 명확한 것인지, 오류가 없는 것인지 꼼꼼하게 확인하여 추징액을 줄일 수 있도록 철저하게 대비하여 대응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고 한다.

실제로 아무런 준비 없이 자료만 제출하였다가 3년 치의 정산이 끝나고 나면 보험료추징액이 억대로 부과되는 경우가 상당히 많은데, 전문가의 검토를 받고 자료준비 등을 철저히 하여 추징될 보험료가 억대에서 천만원대로, 심지어는 환급이 발생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사업장에서는 내부적으로만 고민하지 말고 적극적으로 전문가와 상의하여 처리하는 것이 현명한 방법일 것이라고 조언한다.

실제 확정정산업무의 경우 사업장의 전반적인 상황을 얼마나 이해하고 있으며, 자료들을 정밀하게 분석하고, 공단의 추징금 부과 근거에 대해 조목조목 논리적으로 대응하고 객관적인 증빙자료를 준비하는 등의 대응에 따라 추징되는 보험료 금액이 상당히 많이 감액될 수 있으므로 건설업 관리를 전문으로 하는 신뢰도 높은 전문 노무법인을 선택하여, 확정정산 업무에 대비하여야 할 것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