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양산소방서, '소방안전교육에는 국경이 없어요'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1-20 17:38: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양산시 외국인노동자 80여 명 대상 소방안전교육
 
[양산=최성일 기자] 경남 양산소방서가 지난 19일 양산시 삼호동 양산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에서 외국인노동자 80여 명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교육은 양산에 거주하는 외국인노동자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진행되었다. 주요 교육내용은 ▲산업현장 사고예방교육 ▲화재시 행동요령 및 대피요령 ▲외상발생시 응급처치방법 ▲심폐소생술 교육 및 실습 등이었다.

양산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이하 지원센터)는 양산시의 외국인노동자를 위해 소통, 취업상담, 한국어교육 등 특성화 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양산소방서와 업무협약체결을 통해 2019년부터 소방안전교육을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김동권 서장은 “양산시에 거주하는 외국인노동자들도 화재로부터 생명 및 재산을 위협받을 수 있으므로 소방안전교육이 꼭 필요하다. 양산소방서는 지원센터와 지속적인 교류을 통해 외국인노동자들에 대한 꾸준한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