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노후공공임대주택 시설개선 국비 26억7천만 원 추경 확보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09-02 17:22:2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자체 중 최대, 총 사업비 83억 원 투입 시영아파트 3개단지 공사 [광주=정찬남 기자] 광주광역시는 추경에서‘노후공공임대주택 시설개선사업’국비를 확보한 지자체 가운데 가장 많은 26억7000만원을 확보했다고 2일 밝혔다.
  광주광역시청사 전경=사진, 광주광역시 제공 

 

시는 올해 초 본예산 15억 원 지원한데 이어 이번 추경까지 국비 총 42억 원을 포함해 총 사업비 83억 원을 투입, 공공임대주택의 노후 시설을 개선하고 지속적인 공실 발생에 따른 문제를 해소하는데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확보된 예산으로는 노후 공공임대주택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쌍촌‧금호‧하남시영아파트 3개 단지 3500세대의 기존 노후 시설의 발코니 새시 교체 및 설치, 욕실 안전 개선 등을 지속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민선7기 광주다운 주거문화 시책사업을 반영한 전국 최초의 ‘수요자 맞춤형 세대벽 철거 리모델링 사업’도 시비 2억4000만 원을 지원해 사업 추진에 가속도를 높이고 있다.

 

 

김종호 시 건축주택과장은“이번 국비 추경 확보를 통해 주거취약계층의 주거환경과 생활공간 개선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입주민 삶의 질과 주거문화 수준이 한층 높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