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 먹는물 분야‘국제인증’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3 17:39: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5년 연속 획득…국제숙련도 시험‘만족’평가 [광주=정찬남 기자] 광주광역시 보건환경연구원이 먹는물 분야 국제인증을 5년 연속 획득하는 성과를 거뒀다.
광주광역시청사 전경=광주광역시 제공 

 

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8월 미국 시그마 알드리치(Sigma-Aldrich RTC)가 주관하는 먹는물 분야 국제숙련도 시험에 참가해‘만족’평가를 받았다.

 

평가기관인 미국 시그마 알드리치는 국제표준화기구(ISO/IEC)와 국제실험실인증협력기구(ILAC)로부터 인정받은 국제공인인증기관으로, 이번 평가에는 세계 300여 개 분석기관들이 참여했다.

 

숙련도 시험은 시험·검사기관의 분석능력을 검증하기 위해 매년 실시되고 있으며, 미지 농도의 오염물질을 포함한 시료를 분석 기관에 제공한 후 참여 기관의 평가항목별 측정값과 기준 값을 비교해 만족(Pass), 불만족(Fail)으로 평가한다.

 

시 보건환경연구원은 먹는물 분야 평가항목인 중금속, 휘발성 유기화합물, 유기인계농약, 이온성분 등 총 17개 항목에서 만족(Pass)을 받아 우수 분석기관으로 인정받았다.

 

김종민 먹는물검사과장은“국제인증 획득으로 전문연구기관으로서 전문성과 신뢰성을 확보했다”며 “이를 바탕으로 신속 정확한 검사 서비스를 제공하고, 시민건강과 쾌적한 환경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