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6일 기부금품 전달식 개최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3-06 17:41:1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코로나19 극복 위한 보문복지재단 1억 원 기탁...광주은행 마스크 3만개, 미라클의원·한국예총 각 1천만 원 등 지역사회 온정 줄이어...이용섭 광주시장“앞장서 나눔과 연대 실천한 지역사회에 진심으로 감사”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6일 오후 시청 접견실에서 지역사회 각계각층으로부터 기부금 및 물품 기탁을 받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상단 좌측부터 미라클의원, 광주은행, 한국예총광주광역시연합회, 보문복지재단 관계자들 / 광주광역시 제공

[광주=정찬남 기자] 코로나19로 움츠러든 지역사회에 각계각층에서 따뜻한 온정의 손길이 줄을 잇고 있다. 

 

광주광역시는 6일 오후 시청 접견실에서 보문복지재단, 한국예총 광주시연합회, 광주은행, 미라클의원과 잇따라 기부금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서 보문복지재단 1억원, 한국예총 광주시연합회 1000만 원, 미라클의원은 1000만 원을 각각 기탁했고, 광주은행은 마스크 3만 개를 전달했다.

 

전달받은 기부금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돼 지역 취약계층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원품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정영헌 보문복지재단 이사장은“동곡(東谷) 정형래 설립자의‘가짐보다는 쓰임이 더 중요하고, 더함보다 나눔이 더 중요하다’는 유지에 따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지원 위해 기부에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임원식 한국예총 광주시연합회장은“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실에 광주예총과 10개 예술문화단체협회장 여러분이 뜻을 모았다”며“성금이 시민들의 마스크 구입과 어려운 현실에 처한 분들에게 다소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코로나19로 지역경제가 침체돼 어려운 상황인 만큼 지역민의 아픔을 보듬고 지역에 닥친 위기를 함께 이겨나가는데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박소정 미라클의원 원장은“광주시가 적극적으로 코로나19에 대응하고 있는 것을 보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응원을 보내기 위해 기부를 결정했다”며“작은 나눔이지만 어려운 분들의 마음을 다독여 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피부과, 성형외과 등을 전문으로 하는 미라클의원은 지난 2018년 전남경찰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청소년 문신·흉터제거 시술 지원을 하는 등 지역사회 공헌에 앞장서고 있다.

 

이용섭 시장은“지난 삼일절에 광주공동체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에 병상을 지원하고, 코로나19 발생 이후 지역 각계각층에서 잇따라 보내 기부금품을 전달하는 등 어려운 시기일수록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이 빛을 발하고 있다”며“앞장서서 나눔과 연대를 실천해 주신 지역사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