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5년 홍성군 인구 12만8000명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7 17:41: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구 잠재성장률 도내 1위

2015년 대비 성장률 37.9%

생산가능인구 15.3% 늘 듯

[홍성=최진우 기자] 충남 홍성군은 2035년까지 인구 잠재 성장률 도내 1위 위상을 공고히 하며 경쟁력 있는 도시로 재편될 것이라 밝혔다.

충남도 홈페이지 통계정보관 충남도 시ㆍ군 장래인구 추계 분석을 종합한 결과다.

군의 인구는 고령화 및 출산율 감소 추세에도 불구하고 2035년까지 인구 고공 행진을 이어갈 것으로 예측됐다.

2035년 예측 인구는 12만8000명으로, 2015년 인구 대비 성장률 37.9%를 기록해 2위 시ㆍ군 23%를 약 15% 뛰어넘는 압도적 1위로 분석됐다.

자치단체의 경쟁력을 가늠해 볼 수 있는 0~14세 유소년 인구와 15~64세 생산가능인구의 인구 증가율 추이도 압도적 1위를 차지하는 것으로 예측됐다.

유소년 인구는 2015년 1만1809명에서 2035년 1만4885명으로 26%의 증가세를 보일 것으로 예측돼 감소가 예상되는 여타 시ㆍ군과는 다른 추이를 나타냈다.

2위 시ㆍ군은 7.2%로 나타나 3배 이상 압도할 것으로 예측됐다.

군은 추진 중에 있는 교육 인프라 조성 등 중부권 교육특구 육성정책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생산가능 인구는 2015년 6만1585명에서 2035년 7만1002명으로 늘어나 15.3%의 증가세가 예상됐다.

2위 시ㆍ군은 5.6% 성장에 그쳤다.

그 밖에 군은 생산가능 인구 100명당 고령인구는 59.8명으로 계룡과 천안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생산인구가 늘어나며 어르신들 부양을 안전하게 떠받칠 것으로 분석된다.

군 관계자는 “미래 충남을 홍성이 주도한다고 입증된 통계로, 학령인구 증가에 따른 교육 인프라 구축과 생산가능 인구 증가에 따른 취업률 증가 등 분야별 시책개발에 집중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