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손준호 부부, 빅스 켄과 함께한 '최화정의 파워타임' 출연 인증샷 눈길

나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0 17:50:0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김소현이 손준호, 레오와 함께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했다.

17일 방송된 SBS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뮤짘ㄹ '마리 앙투아네트'의 배루 김소현, 손준호, 레오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방송 후 김소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손준호, 레오, DJ 최화정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과 함께 김소현은 "갈때마다 너무 즐겁고 편안한 곳. 정말 감사합니다♥️"라는 메시지를 덧붙이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2014년 초연 이후 5년 만에 열리는 재공연으로 프랑스의 왕비였으나 18세기 프랑스 혁명으로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했던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 한 삶과 사회의 부조리에 관심을 갖고 혁명을 선도하는 허구의 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삶을 대조적으로 조명해 진실과 정의의 참된 의미를 깊이 있게 다룬 작품이다.

‘마리 앙투아네트’는 11월 17일까지 신도림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