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뜨겁게' 유승준, 여자 아나운서와 SNS 논쟁 다시 논란... "왜 국민들이 입국을 거부하는가?"

나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8 03:00: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유승준(스티브유)가 CBS 서연미 아나운서와 SNS 논쟁을 벌인 것이 온라인을 뜨겁게 만들고 있다.
 

18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유승준'이 올랐다. 지난 17일부터 다수의 언론 매체는 유승준의 기사를 쏟아냈다.
 

이날 유승준은 한 방송사의 연예정보프로그램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 방송에서 유승준은 입국거부와 F4비자 신청에 대한 이야기를 공개했다.
 

이와 관련해 유승준이 CBS 서연미 아나운서와 SNS 논쟁을 벌인 것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최근 서연미 아나운서는 유승준에 대해 강한 비판을 하면서 눈길을 끌었다.
 

이에 대해 유승준은 서연미 아나운서의 비판에 반박했다. 그 과정에서 유승준의 발언이 누리꾼들의 빈축을 샀다.
 

여창용 사회문화평론가는 "유승준에 대한 논란은 국민들에게 피로감을 전하는 이슈다. 국민들이 왜 유승준의 입국을 강하게 거부하는지에 대해 본인도 느껴야 할 것"이라고 논평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