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아산시, 영농비 절감위한 ‘농업기계 부품대금 지원사업’ 추진

박명수 기자 / pm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1-17 22:31: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산=박명수 기자] 충남 아산시가 지역 농업인의 영농비 절감을 위해 ‘농업기계 부품대금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부품대금 지원사업은 시에서 지정한 농업기계수리점에서 지역내 경영체등록농가가 본인 소유의 농업기계를 수리한 경우에 부품대금의 일부를 지원하는 것이다.

 

시는 매년 14개 읍·면·동을 순회하며 농업기계를 수리 및 점검과 함께 농업인이 필요한 시기에 수리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이번 지원사업을 펼친다.

 

특히 시는 지역 농기계수리업체 19곳을 전문수리업체로 지정해 농업인들이 중·대형 농업기계까지도 수시로 수리 후 부품대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관련 조례를 개정했다.

 

시는 올해 시범적으로 200농가를 대상으로 농가당 연간 5기종, 35만원 한도에서 부품대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부품대금지원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지정수리점에서 발급받은 수리확인서를 농업기술센터에 제출하면 부품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농업기계지정수리점 등록현황 및 부품대금 신청방법은 농업기술센터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