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어보고서' 정해인 "지금과 차이 안 나"...여권 사진 들여다보니?

서문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1-27 00:00: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에는 배우 정해인, 은종건, 임현수가 나이아가라 폭포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해인, 은종건, 임현수는 입국심사를 위해 여권을 꺼냈다. 입국심사를 마친 후 은종건과 임현수는 정해인에게 여권 사진을 보여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 정해인은 "나는 지금이랑 큰 차이가 안 난다"고 해 기대감을 높였다.

공개된 정해인의 여권 사진은 그의 말처럼 지금과 다를 것 없는 훈훈한 외모를 자랑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은종건과 임현수는 "불공평하다"고 말했다. 정해인은 "이상하지 않아서 실망한 리액션이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