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22일 연세대서 '2019 서대문구 도시재생포럼' 개최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19-10-20 09:50: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2019 서대문구 도시재생포럼' 포스터. (사진제공=서대문구청)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오는 22일 오후 1시30분~7시 연세대학교 백양누리에서 '2019 서대문구 도시재생포럼'을 개최한다.

 

구는 민·관이 함께 신촌 도시재생사업의 성과를 나누고 구 도시재생사업의 추진계획과 현황을 공유하며 나아가 지속가능한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이번 포럼을 마련했다고 18일 밝혔다.

 

'다시 시작하는 신촌, 미래로 도약하는 서대문'을 주제로 하는 이번 포럼은 도시재생 관련 전문가와 공무원, 공공기관 관계자, 학생, 일반시민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다.

 

특히 이번 포럼에서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서울형 도시재생사업'의 로드맵과 추진방향, 연계사업방안 등을 다루고 이에 부합하는 구 도시재생의 미래발전전략이 중점적으로 논의될 예정이다.

 

구에 따르면 포럼은 1~3부로 구성되는데 먼저 1부에서는 문석진 구청장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신촌도시재생 기록영상이 상영된다. 

 

또 박홍표 구청 도시재생추진단장이 신촌 도시재생사업 성과와 구 도시재생사업 추진방향을 설명한다. 

 

아울러 신촌 도시재생사업 총괄계획가를 지낸 이제선 연세대 도시공학과 교수가 '신촌 도시재생사업 5년의 이야기'란 주제로 강연한다.

 

이어 2부는 ▲도시재생 뉴딜과 서대문구 미래비전 ▲서울형 도시재생을 통한 서대문구 지역 상생발전 방향 등을 주제로 하는 2개 세션으로 나눠 진행된다.

 

첫번째 세션에서는 정승현 국토교통부 도시재생경제과장이 '도시재생 뉴딜의 로드맵과 추진방안'이라는 제목으로 관련 정책 전반을 설명한다. 

 

이어 이영은 한국토지주택공사 연구위원이 '도시재생뉴딜과 생활SOC 연계방안'을, 윤주선 건축도시공간연구소 마을재생센터장이 '민·관 협력형 도시재생사업 발전방안'을 발표한다.

 

이어지는 관련 토론에는 김영환 한국도시설계학회장을 좌장으로 류창수 천연충현 도시재생사업 총괄계획가, 박정은 국토연구원 도시재생센터장, 조준배 유진도시건축 본부장, 홍석민 주택도시보증공사 도시재생운용처 팀장이 참여한다.

 

두번째 세션에서는 백운석 서울시 도시재생정책과장이 '서울형 도시재생의 성과 및 미래 추진방향'을 설명한다. 

 

또한 류중석 중앙대학교 교학부총장이 '지역과 대학이 함께하는 도시재생 방향', 안상욱 수원지속가능재단 이사장이 '지역 맞춤형 도시재생 협치 체계 구축방안'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 이명훈 한국도시재생학회장을 좌장으로 박태원 광운대학교 스마트융합대학원 도시계획부동산학과 교수, 이태동 연세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 장남종 서울연구원 도시재생연구센터장, 주대관 서대문구 지역총괄계획가가 참여하는 관련 토론이 진행된다.

 

마지막 3부에서는 '신촌 도시재생사업' 주요 거점지역 현장 방문이 이뤄진다.

 

최중철 전 신촌도시재생지원센터 센터장이 ▲창작놀이센터 ▲신촌, 파랑고래 ▲청년창업꿈터 ▲신촌문화발전소 ▲신촌박스퀘어 ▲이화52번가 이화쉼터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한편 포럼 참여 희망자는 당일 현장 신청도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내용은 구 도시재생과 신촌연희도시재생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문 구청장은 "이번 포럼이 지속가능한 서대문구 도시재생의 비전을 제시하는 장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