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촌어항공단, 2020년 전남권 어촌뉴딜사업 기본계획 추진현황 점검회의 개최

황승순 기자 / whng04@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7-03 10:32:0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전남권 어촌뉴딜사업 기본계획 추진현황 점검회의

[남악=황승순 기자]한국어촌어항공단 서남해지사(지사장 성상봉, 이하 지사)는 지난달 30, 지사 대회의실에서 무안군·완도군·해남군의 2020년 어촌뉴딜사업 대상지에 대한 기본계획(마스터플랜) 수립 및 지역역량강화사업의 추진현황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점검회의에는 지사 어촌뉴딜 사업관계자를 비롯한 용역업체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무안군(송현항, 영해항), 완도군(당인항, 모도항, 신구항), 해남군(갈산항, 남성항)에 대해 지역협의체 회의 결과를 토대로 한 기본계획 추진실적 및 현황에 대해 면밀히 검토하고, 향후 일정 및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성상봉 지사장은 어촌뉴딜사업의 특징은 어촌지역의 공동체 역량강화 분야에 있다이번 회의를 시작으로 모든 사업대상지가 지역주민 주도 하에 성공적인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사는 전남권 어촌뉴딜사업을 위·수탁 받아 착수보고회 및 지역협의체 개최와 주민역량강화 S/W사업에 착수하는 등 어촌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으며, 공단의 축적된 노하우를 활용하여 어촌·어항의 성공모델을 창출해나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