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청장 정당 ‘논란 급부상’... 민주당 대통령 캠프 언론특보 출신?

서문영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3-28 21:17: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YTN 방송 화면 캡쳐)

"제주 여행 모녀는 선의의 피해자"라는 발언으로 주목받은 정순균 강남구청장의 정당이 핫이슈로 급부상 중이다. 

 

특히, 주요 언론을 통해 정순균 강남구청장 관련 보도가 쏟아지며 화제가 되는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강남구청장 정당 관련 논란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전남 순천 출신으로 참여정부 시절 대통령직인수위원회 대변인, 국정홍보처장, 한국방송광고공사(KOBACO) 사장 등을 역임했다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문재인 대통령 캠프 언론특보를 지냈을 정도의 친정부 인사로, 지방자치가 실시된 1995년 이후 사상 첫 민주당 출신 강남구청장이기도 하다.

 

한편, 네티즌들은 정순균 강남구청장 발언 관련 기사에 다양한 댓글을 쏟아내며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