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체육회, 2021년 스포츠클럽 육성지원사업 전국 최다 수 선정!

황승순 기자 / whng04@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19 17:10: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남, 전국 106개 중 광양(야구, 축구), 순천(택견, 축구), 세한(태권도) 등 17개 차지
▲ 전남도체육회 김재무 회장.
[남악=황승순 기자]

전라남도체육회(회장 김재무)가 기금 지원이 종료된 2013 ~ 2018년 선정 70개 클럽을 대상으로 한 『2021년도 스포츠클럽 육성지원사업 공모』에서 광양스포츠클럽 야구.축구, 순천스포츠클럽 택견.축구 포함 무려 17개가 선정되는 등 전국 최다 선정의 쾌거를 이뤘다.

전라남도체육회에 따르면, 대한체육회는 지난해 12월 23일부터 올해 1월 4일까지 2021년도 스포츠클럽 육성지원사업(일명 전문선수반 운영) 1차 공모를 실시하였다.

공모사업은 ‘20년 선수반 지속 지원, ‘20년 해체 학교운동부 흡수 클럽 지속 지원, ‘21년 선수반 신규 운영, ‘21년 해체학교운동부 흡수 클럽 신규 운영 등 3개 유형으로서, 기금 지원이 중단된 스포츠클럽들에게는 큰 선물보따리임이 틀림없었다.

따라서 이에대한 전국적인 관심도가 지대하여 전국에서 130여개 종목이 공모 신청한 가운데, 전남 역시 9개 클럽 21개 종목을 신청했다.

그 결과, 전남은 지난 14일 대한체육회로부터 곡성 스포츠클럽 복싱(4,500만원 지원), 광양(야구, 아이스하키, 축구), 여수(유도, 요트), 나주(농구), 세한(농구, 야구, 태권도), 순천(배드민턴, 택견, 축구), 강진(수영), 영광(수영), 진도(탁구) 등 9개클럽 17개종목, 6억2,5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하는 개가를 올렸다고 통보받았다.

이는 전국적으로 106개 종목이 선정된 것에 대비, 전남이 무려 16%의 점유율을 차지하는 놀라운 성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이 사업에 선정됨으로써 전라남도체육회는 2021년 연초부터 고액의 공모 선정 거양의 실적을, 지원대상이 된 스포츠클럽들로서는 선수 육성을 통한 우수선수 발굴 및 지역 내 종목 선수저변 확대에 큰 힘을 받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재무 전라남도체육회장은 "지난해 코로나19 어려움 속에서도 종합형(1개).한종목(6개) 스포츠클럽 공모, 생활체육동호회리그, 청소년스포츠안전캠프, 전통스포츠보급, 청소년스포츠한마당, 어르신체육활동지원사업 등 무려 56억원에 이르는 공모 실적을 거양했었다“며 ”2021년 년초부터 스포츠클럽의 선수반 육성에 청신호가 될 전문선수반 공모사업에서 많은 실적을 올림으로써 더없이 기쁘고 흥분된다“고 말했다.

특히, 김재무 회장은 “기금 지원이 종료된 9개 스포츠클럽의 전문선수반 운영비 확보는 향후 스포츠클럽의 학교체육-전문체육-생활체육으로 이어지는 연계 시스템을 마련함으로써 체육 선진화 기반구축에 한 발 더 앞으로 나아가게 됐다”며 "앞으로 공공스포츠클럽을 통해 우리 지역 꿈나무 체육인들의 육성.성장과 도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