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농협, 설 명절 대비 식품안전 특별상활실 운영

황승순 기자 / whng04@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19 17:10: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농협 전남지역본부, 식품안전점검(출처=농협 전남지역본부)
[남악=황승순 기자]

농협 전남지역본부(본부장 박서홍)는 우리지역 농축산물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소비자에게 신선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1.18 ~ 2.11까지를「설 명절 대비 식품안전 특별관리기간」으로 정하고 농축산물의 원산지표시 및 유통기한 경과 여부 등 식품안전에 대한 특별 점검을 나섰다.

전남농협은 설 명절 대비「식품안전 특별상황실」을 설치·운영하고,
도내 400여개 하나로마트와 로컬푸드직매장, 축산물판매장 등을 대상으로 명절 성수품과 제수용품 등에 대한 ▲ 원산지 거짓·▲허위표시, ▲식품보존 ▲보관방법, ▲위생관리기준 준수 여부 등 식품안전 5대 중대위반사항에 대해 집중적으로 지도·점검할 계획이다.

또한, 전남지역본부에서는 현장 특별점검을 실시하는 한편 전남 관내 하나로마트 등 모든 경제사업장에 대해서는 식품안전관리 교육자료를 안내하여 소관사업장에서 자율적으로 자체점검을 실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박서홍 본부장은 “하나로마트와 로컬푸드직매장을 포함한 모든 판매장에 대해 식품안전관련 위반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히며, “금년 설 명절을 맞이하여 우리지역 농축산물을 많이 이용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