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가가호호 찾아가는 쉼터 프로그램 운영

황승순 기자 / whng04@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28 09:49: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치매대상자 1:1 맞춤형 서비스 제공
▲ 신안군은 치매환자의 인지기능 저하 방지 및 건강관리를 위해 9월 21일부터 찾아가는 쉼터 프로그램을 운영에 들어갔다.(출처=신안군 보건소)
[신안=황승순 기자]

신안군은 치매환자의 인지기능 저하 방지 및 건강관리를 위해 9월 21일부터 찾아가는 쉼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보건소 치매안심센터와 암태면 건강증진센터로 방문한 치매환자를 대상쉼터을 운영하였으나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사회 감염 방지를 위해 가가호호 찾아가는 프로그램으로 진행한다.

관내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2인1조로 8회에 걸쳐 인지자극훈련, 워크북, 미술 프로그램 등 치매환자의 기능 증진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교육을 실시한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찾아가는 쉼터 프로그램 운영으로 치매어르신의 전반적인 기능 저하를 예방하고 치매환자와 치매환자를 돌보는 보호자에게 직접적인 도움을 제공하여 치매안심센터가 할 수 있는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