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 천주교 광주대교구 MOU

황승순 기자 / whng04@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12-13 16:41: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흑산성당 일원에 대한 종합적인 정비 및 복원을 위해 지난 4일 천주교 광주대교구청(대주교 김희중)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안=황승순 기자]신안군(군수 박우량)은 흑산성당 일원에 대한 종합적인 정비 및 복원을 위해 지난 4일 천주교 광주대교구청(대주교 김희중)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우리나라 최서남단의 천주교 성당인 흑산성당은 성 골롬반외방선교회의 지원을 받아 1958년 건립된 곳으로, 한국전쟁 이후 극심한 가난과 굶주림에 시달리고 있던 흑산도 사람들에게 선교 및 교육, 의료, 경제활동 등 다양한 분야의 구호활동을 전개해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흑산성당은 단순한 종교시설을 넘어 흑산도의 근현대사와 함께 한 지역사적 가치와 건축적 가치를 인정받아 20198월 문화재(등록문화제 제179)로 등록되기에 이르렀다.

 

흑산성당 근대문화재 복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에 따라 군은 흑산성당 일원에 선교, 교육 시설의 복원 및 성지순례길, 순례자 숙소, 피정의 집 등의 조성을 위한 국비 확보를 위해 기본계획 용역을 추진하기로 했으며,

 

대교구청은 50~60년대 흑산성당이 흑산도의 근대화에 많은 기여를 했던 것처럼 천주교와 인연이 깊은 흑산도의 관광활성화와 주민 소득증대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