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청 관내 추가 확진자 발생?... 색다른 화제 모은 코로나19 발언 '눈길'

서문영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3-20 22:54: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코로나19 관련 사이트 캡쳐)
코로나19 확진자로 인해 강동구청이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날 강동구청 코로나19 확진자에 대한 소식이 전해지며 진실 공방이 확산된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 관련 갑론을박이 제기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시사문화평론가 지승재는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코로나19 판데믹이 진행되면서 막연한 두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며 "질병관리본부는 코로나19 판데믹에 대해 발빠른 대응과 적극적인 방역 조치 그리고 투명한 정보 공개를 통해 확산에 대처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외신에서는 한국이 코로나19 방역 모범 국가로 꼽히며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한국의 코로나19 대응 시스템을 적극 벤치마킹하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로나19의 감염 확산 방지와 함께 그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및 개인 위생을 신경써야 한다"며 "최근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면서 문제가 된 종교 집회와 같이 불특정 다수가 마스크 없이 밀집하는 환경이 생기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한편,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강동구청 코로나19 확진자에 대한 쾌유의 메시지를 쏟아내며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