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수청, 신안 전장포항 재정비 공사 착공

황승순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8 11:57: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총 55억 투입, 2021년 완공
  전라남도 신안군 임자면 전장포항 침수방지를 위한 물양장 및 배후부지 높이기 공사 1월말 착공(목포지방해양수산청=제공)
[목포=황승순 기자]목포지방해양수산청(청장 장귀표)은 신안군 임자면 소재 국가어항인 전장포항에 침수피해 방지를 위한 물양장 및 배후부지 높이기 공사를 오는 1월 말 착공한다.

 

지난 1999년 건설된 전장포항은 해수면 상승으로 매년 3~4반복적으로 침수되어 어항부지 내 야적된 어구 등에 피해를 야기했다.

 

이에 금년도부터 총 55억원을 투자하여 물양장(145m) 및 배후부지 높이기(60), 준설토 투기장 정비 및 부잔교 1기 설치 등 재정비 사업을 진행하여 2021년 상반기에 완료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공사는 3차례에 걸쳐 주민설명회를 열어 소형어선 접안을 위한 부잔교 설치, 선양장 계단 설치 등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함으로써 주민 불편 해소에 힘썼다.

 

장귀표 목포해수청장은 전장포항 물양장 증고공사를 통해 침수로 인한 피해를 조속히 방지하여 주민들의 정주여건이 개선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