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현 인천시 남동구의장, 지방의정봉사대상 수상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1-22 13:32:1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공부하는 의회조성’ 호평

[인천=문찬식 기자]
최재현(사진) 인천 남동구의장이 ‘지방의정 봉사대상’을 받았다.

최 의장은 21일 대전 유성구에서 열린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가 주관한 '제11회 지방의정 봉사대상 시상식'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 의장은 제7대 의회에서 100% 회의 참석으로 의정활동에 모범을 보이고, 구의회사무국 직원 추천 등에 관한 조례를 발의해 의사사무국의 독립성을 확보했으며, 8대 전반기 의장으로 선출돼 탁월한 리더십은 물론 현장과 소통하는 의정활동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8대에서는 의원들의 활발하고 적극적인 의정 연구활동 지원을 위해 평일야간, 주말 및 공휴일에 청사를 개방하고 예산 및 입법정책 교육으로 의원들의 전문성 강화에 힘쓰는 등 공부하는 의회 조성 역할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최 의장은 이날 수상소감에서 “인천지역의 모든 의원이 받아야 할 상을 대신 받았다”면서 수상의 영광을 동료의원들에게 돌렸다. 또 “지속되는 경기침체에 모두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지역주민들과 동료의원 그리고 집행부와 함께 동심협력(同心協力)으로 어려운 시기를 잘 헤쳐나갈 수 있도록 의정활동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방의정 봉사대상은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 주관으로 지방의회발전연구원이 주최하고 <조선일보사>가 후원하며 전국 기초의회의원의 자질과 전문성을 평가해 지방자치와 지역 발전에 헌신한 의원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